• 글과 미디어
  • 언론보도(스크랩)
제목 2009.04. 올해 독도 땅값은 '9억4,541만원'
작성자 관리자
작성일자 2022-08-09
조회수 26
독도의 올해 공시지가는 9억4천541만8천872원으로 지난해 8억4천824만7천923원보다 11.46% 상승했다. 울릉군은 5월 6일까지 독도 땅값에 대한 공시지가 열람을 완료하고 5월 29일 결정 고시한다고 21일 밝혔다.
독도리는 총 101필지 96번지로 나눠져 있으며 섬(동·서도 및 주변 도서) 등은 임야로, 헬기장과 접안시설은 잡종지, 경비대와 등대 등 사람들이 거주하는 시설물 등은 대지로 분류돼 있다.

공시지가가 가장 높은 곳은 독도 접안시설과 어업인 숙소 등 건축물로 1㎡당 14만5천원이며 지난해 13만원보다 11.5%가량인 1만5천원 상승했다. 임야는 1㎡당 441원으로 지난해 399원보다 42원 인상됐다. 독도에서 가장 비싼 시설물은 독도 접안시설로 2억8천202천500원이며, 경비대 건물이 2억3천403만원, 독도등대가 1억1천745만원, 서도 어업인숙소가 4천451만5천원으로 각각 평가됐다.

울릉·허영국기자 huhyk@msnet.co.kr

TOP